‘지주사 체제’ 전환 일동제약, 토털 헬스케어 그룹 목표로 새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동제약이 기업분할을 통해 3일부터 일동홀딩스, 일동제약, 일동바이오사이언스, 일동히알테크로 나눠 새롭게 기업활동을 시작한다. 

일동홀딩스는 존속회사로서 이정치 회장과 정연진 부회장을 중심으로 사업회사에 대한 투자 및 관리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인적분할을 통해 새롭게 탄생하는 일동제약은 오너 3세인 윤웅섭 사장이 회사를 이끌며 기존의 의약품 관련 사업을 이어간다.

인적분할로 인해 나눠지는 일동홀딩스와 일동제약 주식 비율은 약 0.29 대 0.71이며, 기존 일동제약 주식을 소유한 주주는 해당 비율에 따라 일동홀딩스와 일동제약 신주를 각각 배정받게 된다. 주식 재상장 예정일은 오는 31일이다.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위치한 일동제약 본사. /사진=일동제약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위치한 일동제약 본사. /사진=일동제약

물적분할로 신설되는 일동바이오사이언스와 일동히알테크는 각각 프로바이오틱스 등 바이오 관련 사업, 히알루론산 관련 사업을 영위하게 된다.

일동 측은 기업분할을 통해 기업의 구조와 운영체계를 더욱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바꾸고, 각 회사의 사업 목적에 부합하는 경영 활동을 추진해나갈 방침이다.

특히 신약 개발은 물론, 신사업 개척 및 사업 다각화 등과 같은 중대 과업 수행에도 탄력을 붙여 중장기적으로는 인류의 건강과 행복에 기여하는 ‘토털 헬스케어 그룹’으로 발전해나간다는 전략이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기업분할 조치는 각 사업부문의 전문화와 책임경영체제를 확립하고, 신속·적확한 의사결정을 도모해 목표달성 및 수익창출을 유도하기 위해서다”라며 “궁극적으로는 기업과 주주의 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한 일”이라고 밝혔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5.92상승 34.2112:41 02/08
  • 코스닥 : 778.53상승 5.7412:41 02/08
  • 원달러 : 1256.60상승 1.312:41 02/08
  • 두바이유 : 80.46상승 2.112:41 02/08
  • 금 : 1884.80상승 5.312:41 02/08
  • [머니S포토] 연애대전 김옥빈 "내 필모그래피 중 가장 밝은 캐릭터"
  • [머니S포토]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주역들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난방비' 급등, 여·야 격돌
  • [머니S포토] 프리미엄 경계를 넘는다…초대형 픽업트럭 '시에라' 상륙
  • [머니S포토] 연애대전 김옥빈 "내 필모그래피 중 가장 밝은 캐릭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