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원 탁구 여자단식 16강 진출… 커트 주무기 '수비전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효원. /사진=뉴시스
서효원. /사진=뉴시스

서효원이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탁구 여자단식 16강에 진출했다. 서효원(29·렛츠런)은 8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리우센트로 파빌리온3에서 열린 탁구 여자단식 32강전에서 미국의 릴리 장을 세트스코어 4-1(11-8 11-8 7-11 11-7 11-6)로 물리치고 16강에 올랐다.

오른손 수비전형인 서효원은 세계랭킹 18위로 랭킹 100위권 밖인 미국의 릴리 장을 맞아 단 1세트만 내주며 여유있게 승리를 챙겼다.

서효원은 이번 리우 대회가 처음 도전하는 올림픽 무대로, 이날 주무기인 서브와 커트를 활용해 상대를 효율적으로 공략했다. 공격에서도 드라이브가 날카롭게 들어갔다.

서효원은 오늘(9일) 대만의 쳉이칭과 4라운드 경기를 가진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