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국산차 점유율 87.4%… 18개월만에 최고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공=산업통상자원부(한국자동차산업협회, 한국수입자동차협회 통계)
/제공=산업통상자원부(한국자동차산업협회, 한국수입자동차협회 통계)

지난달 국산차의 판매점유율이 지난해 1월 이후 최대치인 87.4%를 기록했다.

9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지난달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판매된 자동차가 전년동월대비 25.7% 줄어든 13만2586대를 기록한 가운데, 이 중 12만654대(87.4%)가 국산차인 것으로 나타났다.

개소세 인하 종료와 폭스바겐 디젤게이트 등의 영향으로 시장은 침체했지만, SM6, 말리부 등의 호조로 르노삼성과 한국지엠의 판매량은 전년대비 오히려 늘어났다.

7월 국내시장에서 현대차, 기아차, 쌍용차의 판매량은 전년대비 각각 20.1%, 8.7%, 8.1% 감소했는데, 한국지엠과 르노삼성은 같은기간 각각 15.8%, 9.7% 판매량을 늘렸다.

한편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많은 차종이 판매중단된 영향 등으로 수입차는 지난달 전년동월대비 25% 감소한 1만7338대를 판매하는데 그쳤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23:59 01/20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23:59 01/20
  • 금 : 56.24상승 1.0523:59 01/20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