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스페이스, '일본해 표기' 디자인 논란… 영원아웃도어 "국내 제품과 무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스페이스. /사진=뉴스1
노스페이스. /사진=뉴스1

노스페이스가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한 지도를 상품디자인에 적용해 논란이 된 가운데 국내 노스페이스 기획·판매를 맡고 있는 영원아웃도어가 해당 제품이 한국 노스페이스와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영원아웃도어는 오늘(10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논란이 되고 있는 제품은 미국 슈프림과 미국 노스페이스 측이 협업을 통해 지지난해 출시한 제품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영원아웃도어에 따르면 해당 노스페이스 제품은 국내에 판매된 적이 없다.

영원아웃도어는 이어 "이에 대한 시정조치를 관련국의 관계사에 강력하게 요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해당제품을 구매했을 경우 한국 노스페이스가 판매하는 비슷한 가격대의 제품으로 교환해준다는 계획도 밝혔다.

앞서 노스페이스 제품 가운데 동해가 일본해(Sea of Japan)로 표기된 지도가 디자인으로 쓰였다는 사실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퍼지면서 논란이 됐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