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룡 위원장 "우리은행 민영화 3가지 조건 충족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10일 서울 광화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제공=금융위원회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10일 서울 광화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제공=금융위원회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우리은행 민영화 의지를 밝혔다. 우리은행의 성공적인 매각을 위해 세가지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10일 열린 '8월 금융개혁 기자간담회'에서 "우리은행의 가장 성공적인 매각 방안을 찾아 너무 늦어지지 않게 매각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먼저 우리은행을 사겠다고 나서는 배후수요의 충족이다.

임 위원장은 "우리은행을 팔기 위해 절차를 밟는게 아니라 실제로 성공시키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를 위해 시장 수요가 어느 정도 있어야 하는지 파악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두번째는 매각 방안에 대한 추가적인 검토다. 앞서 우리은행은 경영권 매각에 나섰다가 실패했고 공적자금관리위원회는 과점주주 매각 방식이라는 새로운 카드를 꺼냈다. 임 위원장은 "공자위가 과점주주 매각 방식에 대한 문을 열어뒀다"며 "이제 구체적으로 시장의 수요에 맞는 툴(매각 방식)에 따라 세부적인 매각 방안에 대한 검토를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시장 수요’와 ‘매각 공감대 형성’을 조건으로 제시했다. 임 위원장은 "우리은행을 매각하는 과정은 여러 법규 등의 적용을 받고 있다"며 "앞서 언급한 사안들에 대한 공감대가 이뤄져야 성공적인 매각 방안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우리은행 지분을 노리고 있는 안방보험에 대해선 "모른다"고 답했다. 임 위원장은 "안방보험에 대해선 접촉해본 적도 없다"며 "안방보험이 어떤 태도를 가지고 있는지 아는 바가 없다"고 의식하지 않고 있다는 태도를 보였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