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 저수지서 40~50대 추정 남성 변사체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S DB
/사진=머니S DB

경남 거창군의 한 저수지에서 남성 변사체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거창경찰서는 지난 14일 오후 4시쯤 거창군 마리면 영승마을 야산에 조성된 저수지에서 40~50대 남자로 추정되는 변사체를 발견해 조사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경찰은 관내 실종자에 대한 수색작업을 하던 중 저수지에 가라앉아 있는 이상한 물체를 발견하고 양수기를 동원해 저수지물을 퍼낸 후 이날 오후 시신을 발견했다.

특히 경찰은 시신이 저수지 깊숙한 곳에 가라앉아 있는 것을 미뤄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한편 경찰은 “시신의 부패가 심하게 진행된 상태로 부검을 해야 정확한 사인이나 신원파악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19상승 33.3113:25 08/11
  • 코스닥 : 830.30상승 10.0313:25 08/11
  • 원달러 : 1302.30하락 8.113:25 08/11
  • 두바이유 : 94.89상승 0.5813:25 08/11
  • 금 : 1813.70상승 1.413:25 08/11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 [머니S포토] 與 침수피해 자원봉사 속 인사 나누는 주호영·나경원
  • [머니S포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저지 대응단 출범식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은주·윤희숙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