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보유 시가총액, 43조원 ↑… '아모레퍼시픽' 가장 많이 순매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S DB
/자료사진=머니S DB
올해 들어 외국인의 국내 주식 보유 시가총액이 43조원 이상 증가했다.

1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10일 기준 코스피와 코스닥시장의 외국인 보유 전체 시총은 464조1000억원으로 전체 시총의 30.56%를 차지했다. 외국인 보유 시총과 시총 비중은 지난해 연말에 비해 각각 43조2000억원, 1.42%포인트 증가했다. 외국인은 벤처기업부를 제외한 모든 부문에서 골고루 시총 비중을 늘렸다.

외국인의 코스피시장 대·중·소형주의 시총 비중은 지난해 말 대비 각각 0.86%포인트, 0.47%포인트, 0.41%포인트 증가했다.

코스닥시장의 외국인 비중은 우량·중견·신성장 기업부가 각각 0.59%포인트, 0.37%포인트, 0.01%포인트 늘어났다. 반면 벤처기업부의 외국인 시총 비중은 1.36%포인트 감소했다.

코스피시장에서 외국인은 전기전자업종(49.93%)을 가장 많이 보유했다. 외국인 시총 비중이 가장 크게 증가한 업종은 지난해 동기 대비 4.55%포인트 늘어난 의료정밀(12.07%)이다.

외국인 순매수 상위 업종은 화학(2조3744억원), 서비스업(2조2968억원), 철강금속(1조4869억원)순이었다. 순매도 상위 업종은 금융업(3663억원), 유통업(1304억원) 및 의약품(964억원) 등이다.

외국인 지분 보유율이 가장 높은 종목은 코스피시장에서는 남양유업우선주(92.63%), 코스닥시장에서 한국기업평가(83.49%)이다. 또한 올해 들어 외국인은 코스피시장에서는 아모레퍼시픽(9516억원), 코스닥시장에서는 휴젤(2022억원)을 가장 많이 순매수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3.19하락 12.2312:34 07/04
  • 코스닥 : 720.37하락 9.1112:34 07/04
  • 원달러 : 1297.10하락 0.212:34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2:34 07/04
  • 금 : 1801.50하락 5.812:34 07/04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