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정' 도민이 직접 평가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도정 도민평가단이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도민으로 구성된 평가단이 도정 주요 사업의 추진상황과 중간성과, 문제점 등을 직접 평가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5개 분과의 도민평가단이 17일부터 현장 방문과 서면심사, 설문조사 등을 통해 22개 도정 주요 사업에 대한 평가를 실시한다. 평가 대상에는 숲속의 전남 만들기, 빛가람혁신도시의 쾌적하고 안락한 정주여건 조성, 교통 오지마을 100원 택시 확대 운영, 소방안전망 확충 및 소방장비 현대화 등 도정 주요시책과 도지사 공약이 포함돼 그 결과가 주목된다.

다음달 8일까지 이어질 도민평가단의 활동 결과는 정책제언과 건의 등의 방식으로 도정에 반영될 예정이다.

표병식(동신대 교수) 도민평가단장은 "이번 도민평가단의 활동으로 전남도정 운영에 도민의 의견을 가감없이 반영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이 확대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도민평가단은 이낙연 도지사 공약사항의 하나로 '도민이 참여하는 도정평가제도 운영'을 위해 일반도민을 대상으로 공개모집한 30명과 각계 전문가 20명 등 총 50명으로 구성됐다.

 

  • 0%
  • 0%
  • 코스피 : 2613.33상승 16.7509:56 05/17
  • 코스닥 : 861.76상승 5.5109:56 05/17
  • 원달러 : 1278.00하락 6.109:56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09:56 05/17
  • 금 : 1813.50상승 6.109:56 05/17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