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9월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 증시 하락… 다우 0.4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투데이 DB
/자료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가 국제유가 급등에도 불구하고 9월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일제히 하락했다.

16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2포인트(0.55%) 하락한 2178.15를 기록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84.03포인트(0.45%) 내린 1만8552.02로 마감했다. 나스닥종합지수도 34.90포인트(0.66%) 떨어진 5227.11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증시는 엇갈린 경기 지표 영향으로 일제히 하락 출발했다. 특히 윌리엄 더들리 뉴욕 연방준비은행(연은) 총재가 9월 금리 인상이 가능하다고 밝히면서 낙폭을 키웠다.

업종별로는 기준금리 인상에 민감한 통신업종이 2.05% 급락하며 하락세를 주도했고 유틸리티업종도 1.2% 떨어졌다. S&P는 10개 업종 가운데 에너지 업종만 0.21% 상승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1.30하락 28.3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