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주진우 '위헌 부분', 검찰 공소 취소… 집회 개최 심리는 지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늘(18일) 김어준(오른쪽)과 주진우가 '언론인 선거운동 금지 위헌' 2차 공판준비를 위해 법원에 출석한 뒤 귀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오늘(18일) 김어준(오른쪽)과 주진우가 '언론인 선거운동 금지 위헌' 2차 공판준비를 위해 법원에 출석한 뒤 귀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검찰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딴지일보 김어준 총수(48)와 시사IN 사회부팀장 주진우 기자(43)의 사건에서 일부 공소를 취소했다. 오늘(18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부장판사 김진동) 심리로 열린 김어준 총수 등에 대한 2회 공판준비기일에서 검찰은 "헌재에서 위헌 결정이 난 부분에 대해 공소 취소를 하겠다"며 공소장변경 허가를 신청했다.

이는 헌법재판소가 지난 6월 언론인의 선거운동을 금지하는 공직선거법 일부 조항에 대해 위헌 결정을 내린데 따른 것이다.

다만 김씨 등이 선거운동을 위해 확성기를 사용하고 선거기간 중 선거에 영향을 미치게 하기 위해 집회를 개최한 혐의에 대한 심리는 계속 이뤄진다.

한편 김씨 등에 대한 다음 공판준비기일은 다음달 23일 오전 11시10분에 진행된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6.05하락 21.3311:46 05/24
  • 코스닥 : 877.45하락 6.1411:46 05/24
  • 원달러 : 1265.20상승 1.111:46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1:46 05/24
  • 금 : 1847.80상승 5.711:46 05/24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 [머니S포토] 尹 정부 '첫' 총리 한덕수,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