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행 23㎞ 내달린 만취 30대 여성 "내비게이션 따라 유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역주행. /자료사진=뉴스1
역주행. /자료사진=뉴스1

만취한 30대 여성이 음주상태에서 차량을 몰고 고속도로 23㎞를 역주행했다. 오늘(18일) 충북지방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 10지구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9분쯤 음성군 대소면 중부고속도로 하행선 대소 나들목 인근에서 김모(35·여)씨가 자신의 싼타페 승용차를 타고 도로를 역주행했다.

경찰은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김씨를 입건해 음주운전과 역주행한 경위 등을 조사중이다.

김씨는 북진천 IC에서 남이천 IC 인근까지 약 23㎞를 역주행하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검거됐다.

검거 당시 김씨는 경찰의 음주측정 요구를 거부했으며 경찰 조사에서 "경기도 광주로 가려고 중부고속도로 북진천 톨게이트로 진입했고 내비게이션 안내에 따라 유턴했다"며 "역주행 한 사실을 몰랐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