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규 목사 별세, 민주화 헌신 '6차례 옥고'… '노상예배' 길 위의 신학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형규 목사 별세. 생전 강연하던 모습. /자료사진=뉴시스
박형규 목사 별세. 생전 강연하던 모습. /자료사진=뉴시스

박형규 목사가 별세했다. 한국 민주화운동에 헌신했던 박형규 목사가 어제(18일) 오후 5시 30분 자택에서 별세했다. 향년 94세.

박형규 목사는 1923년생으로 1959년 서울 공덕교회 부목사로 목회자의 길을 걷기 시작한 이래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 총회장,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이사장을 지냈다. 평생 빈민선교, 인권운동, 민주화운동에 헌신해 '길 위의 목사'라는 별칭을 얻기도 했다.

박형규 목사는 1973년 남산 부활절 연합예배 사건, 1974년 민청학련 사건, 1978년 기장 청년회 전주교육대회 시위사건 등으로 모두 6차례나 구속되기도 했다. 박형규 목사는 당시 유신체제를 비판하는 플래카드와 전단지를 배포하려다 '내란예비음모죄'로 기소돼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이어 1978년 2월에는 유신체제를 비판하고 새 민주헌법의 필요성을 주장하는 '3.1 민주선언'을 발표했다가 기소돼 징역형을 선고받는 등 모두 6차례나 옥고를 치렀다. 전두환 정권 시절에도 박 목사는 노상예배를 드리면서 저항을 이어가는 등 평생 민주화운동과 함께 한 삶을 살았다.

저서로는 '해방의 길목에서', '해방을 향한 순례', '파수꾼의 함성', '행동하는 신학 실천하는 신앙인', '나의 믿음은 길 위에 있다' 등이 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18:03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18:03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8:03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8:03 03/03
  • 금 : 61.41하락 2.8218:03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