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호사 공인중개업무 허용하나? 국민재판 열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러스트부동산이 변호사의 공인중개사 업무 허용과 관련 국민참여재판을 연다. 트러스트는 부동산 중개수수료를 받지 않고 대신 부동산거래와 관련한 법률자문을 낮은 보수에 제공해왔으나 공인중개사들의 반발에 부딪치며 소송을 당했다.

변호사 공인중개업무 허용하나? 국민재판 열린다

22일 트러스트는 서울중앙지법에서 국민참여재판을 신청한 결과 받아들여졌다고 밝혔다. 트러스트는 부동산매물을 무료로 소개하는데 공인중개사들은 불법이라며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김정은 트러스트 홍보담당과장은 "법률사무에 대해서만 보수를 받고 있어 공인중개사법이 적용될 여지가 없다"고 설명했다. 또한 "사업을 시작하기에 앞서 충분한 법률검토를 거쳤다"며 "부동산거래와 관련한 불안과 불신을 해소하고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트러스트는 올해 1월 부동산서비스를 시작했다. 변호사들이 부동산매물의 안전성을 확인하고 매매와 임대거래를 직접 진행해준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매물을 무료로 소개하며 거래관련 법률자문서비스를 통해 수익을 내는 구조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5:30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5:30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5:30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5:30 07/27
  • 금 : 71.59하락 0.6615:30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