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노조, 23일과 24일에도 8시간 부분파업 지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DB
/사진=머니투데이DB

현대자동차 노조가 23일과 24일에도 8시간 부분파업을 이어가기로 결정했다.

22일 노조는 중앙쟁의대책위원회(이하 쟁대위)를 열고 “사측과의 실무교섭에서 진전이 없었다”면서 “임금피크제를 확대 시행하기 위해선 정년연장이 전제돼야 한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노조는 23일과 24일에 1조 근무자가 오전 11시30분부터 오후 3시30분까지, 2조 근무자는 오후 8시20분부터 오전 12시30분까지 각각 4시간씩 총 8시간 부분파업을 벌일 것이라 밝혔다.

한편, 이와는 별개로 노사는 23일 울산공장에서 20차 임협 본교섭을 시작한다. 회사는 59세와 60세의 임금을 각각 10% 삭감하는 새로운 '임금피크제 확대안'을 제시했지만 노조는 이를 거부했다. 사측과 노조측은 이를 두고 팽팽히 맞선 상황이어서 협상이 쉽지 않아 보인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