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소비재업종 부진에 일제히 하락… 다우 0.18%↓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투데이 DB
/자료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가 경기지표 호조와 국제유가 상승에도 불구하고 헬스케어와 소비재업종 부진 영향으로 일제히 하락했다.

25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97포인트(0.14%) 하락한 2172.47을 기록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33.07포인트(0.18%) 내린 1만8448.41로 마감했다. 나스닥종합지수도 5.49포인트(0.11%) 떨어진 5212.20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증시는 하락세로 출발했지만 경기지표 호조와 국제유가 상승에 힘입어 오전에 모두 상승세로 돌아섰다. 하지만 헬스케어 부진과 26일(현지시간)로 예정된 재닛 옐런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의 잭슨홀 연설 관망세가 형성되며 하락 반전됐다. FRB 고위 인사들의 이어진 금리 인상 시사 발언도 투자 심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소비재업종의 경우 할인 유통업체인 달러 제네럴과 달러 트리의 실적 부진 영향으로 큰 폭으로 밀렸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