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문일답] "모바일 RPG, 해외시장 성공 가능성 충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게임빌
/사진=게임빌

“국내 모바일 게임시장은 RPG게임이 다수 포진됐지만 해외시장은 아직 가능성이 열려있다. 한국 개발사들의 기술력과 서비스 운영능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모바일 RPG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면 세계시장도 충분히 가능성 있다.” 송재준 게임빌 부사장의 말이다.

게임빌은 30일 서울 리츠칼튼 호텔에서 신작 발표회 ‘RPG the Next'를 개최하고 총 6종의 RPG 대작을 소개했다. 행사 현장에서 나왔던 질문과 답변을 정리했다.

-게임빌과 형제회사인 컴투스는 캐주얼한 게임으로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데, 신작 6종 모두 고사양 스마트폰을 요구하는 RPG게임을 출시하는 이유는?
▶게임빌 김중완 본부장: 신작 6종 외에 내부적으로 다양한 장르의 게임을 준비중이다. 앞으로 다양한 장르를 공개할 것이며 저사양 스마트폰이 주를 이루는 국가에서도 RPG게임 유저를 확보할 수 있는 전략을 구상중이다.

-신작 6종 게임 출시 일정은?
▶김중완 본부장: 자체개발 수집형RPG ‘나인하츠’가 올 3분기 출시예정이며 온라인 IP를 활용한 ‘데빌리언’이 올 4분기 출시된다. SRPG 기대작 ‘워오브크라운’과 RPG대작 ‘에이스’, 아키에이지 IP를 활용한 ‘아키에이지비긴즈’를 내년 1분기 선보일 예정이며 자체개발 MMORPG인 ‘로열블러드’는 내년 3분기 출시한다.

-글로벌 시장을 공략한다고 하는데 구체적으로 어떤 국가를 목표로 하는지?
▶김중완 본부장: 특정 국가를 타깃으로 하지 않는다. 전세계 유저들을 대상으로 서비스할 예정이며 특히 워오브크라운은 일본에서 잘될 것이라고 예상하지만 일본만이 타깃이 아니다. 전세계 유저들에게 오랜기간 사랑받는 게임을 출시하는 게 목표다.

-온라인게임 ‘데빌리언’이 큰 인기를 끌지 못했는데 모바일게임에서 이름을 그대로 사용한 이유는 무엇인지?
▶블루홀 지노게임즈 박원희 대표: 데빌리언은 북미와 유럽, 동남아, 중국시장에서 여러번 테스트를 거치며 이름을 알렸다. 게임빌과 이번 프로젝트를 준비하면서 이름을 배제할 수 없다고 판단했고 온라인게임 데빌리언의 잘만들어진 부분을 계승해 모바일로 선보일 예정이다.

-신작게임 설명 중 캐릭터가 변신하는 과정에서 육감적인 몸매를 뽐낸다고 소개했는데 여성캐릭터 선정성 문제는 없는지?
▶김중완 본부장: 선정성 문제는 최근 구글 플레이에서도 이슈가 돼 최근 동영상 스샷을 수정한 바 있다. 앞으로 출시하는 게임에서 선정적으로 보일 수 있는 부분은 최대한 구글과 애플, 국가의 정책에 위배되지 않는 선에서 조절하겠다.

-공개된 신작 6종 모두 중세 판타지풍의 게임이다. 유사한 게임의 연속 아닌지.
▶김중완 본부장: 중세 판타지에 초점을 맞추고 개발한 건 아니지만 모두 유사한 배경인 건 사실이다. 그간 출시된 게임 중 중세 판타지 RPG가 대부분 성공했다고 생각한다. 신작 게임 모두 배경이 비슷할 뿐 게임의 특성과 콘셉트는 차별화 포인트가 있다.

-국내 RPG 게임시장은 포화상태다.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을 자신하는지.
▶송재준 부사장: 국내시장이 RPG 위주로 구성된 것은 맞다. 그러나 해외시장으로 눈을 돌리면 아직 포화상태는 아닌 것으로 판단된다. 미국이나 유럽시장만 보더라도 상위 톱10 게임 중 RPG게임은 한개 정도다. 아직 가능성이 열려있는 시장인 것이다. 한국 개발사들의 RPG 기술력과 서비스 운영능력 바탕으로 글로벌시장을 적극 공략해 성공하길 기대한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02.00상승 30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