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다음웹툰' 분사… '콘텐츠·IP사업'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카카오
/자료사진=카카오

다음웹툰이 카카오에서 분사돼 다음웹툰 컴퍼니로 독립했다.

카카오는 급성장하는 웹툰 콘텐츠와 IP사업을 강화하기 위해 다음웹툰을 카카오의 콘텐츠 비즈니스 전문회사 ‘포도트리’의 사내독립기업 형태로 분사한다고 1일 밝혔다.

다음웹툰 컴퍼니는 독립 이후 웹툰 플랫폼 사업을 넘어 웹툰 2차 저작물에 대한 투자, 공동제작, 글로벌 판권사업을 본격적으로 진행한다. 다음웹툰 IP를 영상, 게임, 공연 등 다양한 콘텐츠 사업영역으로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다음웹툰은 신규 브랜드 로고도 공개했다.

다음웹툰은 2003년 문을 연 업계 최초의 웹툰 플랫폼으로 천계영, 윤태호, 강풀 등 300여 명의 국내 인기 작가들과 500개 이상의 작품을 서비스하고 있다. 윤태호 작가의 '미생'을 비롯해 다음웹툰 작품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와 영화 등의 2차 저작물은 280건이 넘는다.

박정서 다음웹툰컴퍼니 대표는 "독립적이고 신속한 의사결정 체계를 바탕으로 다양한 IP 비즈니스를 공격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5.01상승 1.2311:58 08/12
  • 코스닥 : 831.25하락 0.911:58 08/12
  • 원달러 : 1303.60상승 0.611:58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1:58 08/12
  • 금 : 1807.20하락 6.511:58 08/12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해군의 역할과 발전방안 세미나 개최
  • [머니S포토] 우상호 "한동훈, 너무 설친다는 여론 많아…尹 지지율 하락 주원인"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 운명의날, 삼성전자 '이재용'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