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러시아 산유량 동결 불참 시사… WTI 3.4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제유가 전망. /사진=머니투데이 DB
국제유가 전망. /사진=머니투데이 DB
국제유가가 러시아의 산유량 동결 불참 시사 발언에 하락했다. 미국 제조업 지표 부진에 따른 수요 감소 우려도 유가 하락을 부추겼다.

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배럴당 1.54달러(3.45%) 급락한 43.16달러를 기록했다.

런던ICE 선물거래소에서 북해산 브렌트유 역시 배럴당 1.44달러(3.07%) 하락한 45.45달러에 거래됐다.

이처럼 국제 유가가 급락한 것은 주요 산유국들이 산유량 동결에 합의하지 못할 것이란 전망이 확산된 때문으로 풀이된다. 알렉산더 노박 러시아 에너지장관은 유가가 50달러 선을 기록하는 상황에서는 주요 산유국들이 생산량 동결을 논의할 필요성이 없다는 입장을 내놨다.

사우디아라비아와 이라크 등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과 러시아 등 비OPEC 회원국들은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알제리에서 열리는 포럼에 앞서 비공식 회담을 갖고 유가 안정화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