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미분양 이유는 '분양가 거품' 때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분양아파트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지난 7월 미분양아파트는 6만3127 가구를 기록해 4개월 연속 증가했다. 가장 큰 이유는 공급과잉과 수요감소지만 최근에는 무리한 분양가 인상이 미분양아파트 증가를 가속화시킨다는 분석이 나온다. 따라서 건설사들이 합리적인 분양가 산정을 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사진=머니투데이DB
/사진=머니투데이DB

이광수 미래에셋증권 리서치센터 애널리스트는 2일 보고서에서 "장기적으로 볼 때 분양물량이 미분양에 미치는 영향은 적다"고 분석했다. 실제 2002~2016년 분양물량과 미분양아파트가 함께 증가한 해는 3개 연도에 불과했다. 또한 분양물량과 미분양아파트가 함께 감소한 해는 2011년 한해였다.

지역별로 보면 전국 16개 시도 가운데 공급 증가가 미분양 증가로 이어진 곳은 4곳, 공급 감소가 미분양 감소로 이어진 곳은 3곳에 불과했다. 나머지 9곳은 공급과 미분양이 다르게 변동했다.

이 애널리스트는 "이 기간 동안 미분양아파트 수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 것은 분양가격"이라며 "지난 12년 동안 분양가격이 상승하면 미분양이 증가했고 분양가격이 하락하면 그 반대의 패턴을 보였다"고 밝혔다.

그는 "분양가격은 주택소비를, 미분양은 주택경기를 대표하는데 현재 주택경기는 공급보다 소비, 즉 분양가격에 따라 변화하고 있다"며 "따라서 공급조절을 통한 대책은 한계를 가질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