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안철교서 공사중이던 작업자 추락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안철교서 공사중이던 작업자 추락사
서울 성동구 장안철교에서 교량 내진보강공사 작업중이던 서울메트로 용역업체 직원이 하천으로 추락해 사망했다.

3일 서울 지하철 1~4호선을 운영하는 서울메트로는 이날 오후 1시12분쯤 2호선 성수지선 성수~용답역 간 장안철교 교량 하부에서 내진보강공사 작업 중이던 용역업체 직원 A씨가 하천으로 추락해 사망했다고 밝혔다.

A씨는 서울메트로 용역업체인 3s엔지니어링 소속으로 장안철교 작업 발판 지지대 철거 작업 중 중랑천으로 추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추락 직후 함께 작업중이던 동료가 119에 신고해 뚝섬 수난구조대와 광진소방서 구조대가 수중 수색에 나섰지만 2시30분쯤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메트로는 "사고 직후 현장 지휘소를 가동해 사고 수습 중이며 열차는 정상운행 중"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14.45하락 47.2115:00 05/13
  • 코스닥 : 949.41하락 17.6915:00 05/13
  • 원달러 : 1131.00상승 6.315:00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5:00 05/13
  • 금 : 66.56상승 1.0215:00 05/13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언쟁 벌이는 여야'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대화 나누는 문승욱·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인준안 처리 본회의 요청 차 의장실 방문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