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래미안 입주 전 점검 강화로 ‘하자제로’ 도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 안양 소재 래미안 현장에서 CS담당자들이 세대를 방문해 품질 점검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물산
경기도 안양 소재 래미안 현장에서 CS담당자들이 세대를 방문해 품질 점검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물산
삼성물산은 래미안 입주 전 점검을 강화해 고객 만족을 한층 끌어올릴 방침이라고 7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래미안에 입주하기 한 달 전 고객이 세대를 직접 둘러보고 하자를 점검하는 ‘입주자 초청행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이 때 입주 고객들은 세대 내 시공상태와 품질을 점검하며 하자사항을 건의하면 된다.

삼성물산에 따르면 고객들은 그동안 눈에 확연히 드러나는 부분에 대해서만 하자로 지적했다. 하지만 최근에는 문에 생긴 미세한 흠에 대해서도 지적하며 눈높이와 기대치가 높아진 만큼 고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아파트 품질을 개선하기 위해 입주 전 자체 기준을 한층 더 강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삼성물산은 아파트 마감공사 완료 시점인 60일 전부터 기존 53개 항목에서 약 두 배인 108개 항목에 대해 점검을 실시하고 1인당 점검세대도 하루 12세대에서 6세대로 대폭 줄여 정밀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단열재 시공불량으로 생기는 ‘결로하자’는 ‘품질조사관’을 운영해 모든 세대를 방문, 단열재가 제대로 시공됐는지 점검할 예정이다.

커뮤니티센터, 지하주차장, 엘리베이터실 등 공용 공간도 기존보다 약 20일 정도 앞당겨 하자점검을 시행하고 입주 이후에도 사후서비스 전문인력이 3개월 동안 현장에 머물며 고객 불편 접수 시 즉각 세대에 방문해 처리할 방침이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입주 전 고객에게는 믿음을 주고 입주 후 고객에게는 불편을 최소화해 래미안의 높은 브랜드 가치에 걸 맞는 차별화된 상품으로 고객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