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20 공개, 조준호 사장 "혁신보다 오디오·카메라에 집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진현진 기자
/사진=진현진 기자

“혁신도 중요하지만 프리미엄 스마트폰의 가치는 오디오와 카메라에 있다. LG전자는 스마트폰 본연의 기능에 집중했다.” LG전자의 하반기 야심작 ‘V20’를 처음으로 선보이는 LG전자 대표이사 MC사업본부장 조준호 사장의 말이다.

LG전자가 7일 서울 LG전자 R&D과 샌프란시스코에서 하반기 야심작 V20를 공개했다. 이날 행사에는 조 사장과 퀄컴, B&O 플레이 관계자 등이 참석해 V20의 핵심기능을 소개했다.

이날 조 사장은 “최근 프리미엄 사운드의 가치를 알게 된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면서 “삶의 질이 높아진 만큼 V20는 최상의 듣는 경험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LG전자의 독자적인 오디오 기술이 모두 녹아있다는 것이다.

실제 V20는 고성능 오디오 칩셋 제조업체인 ESS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쿼드 DAC’을 탑재했다. 쿼드 DAC은 전작에 탑재된 ‘싱글 DAC’ 대비 잡음을 최대 50%까지 줄여 원음에 가까운 소리를 제공한다. LG전자는 가수의 들숨 날숨, 현악기 줄에 활이 닿는 소리, 기타줄의 미세한 떨림까지 느낄 수 있을 정도의 명료한 소리를 제공한다고 설명한다.

이날 조 사장은 전작인 ‘G5 프렌즈’ 모듈과의 호환도 가능하다고 밝혔다. 앞서 LG전자는 액션캠, VR기기, 하이파이플러스 등의 주변기기를 출시한 바 있다. LG전자는 G5에 이어 세계적인 오디오 브랜드인 ‘B&O 플레이(B&O PLAY)’와 협업으로 풍부한 사운드를 구현, 강화된 사운드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V20는 전후면 듀얼카메라를 탑재하고 구글 안드로이드의 최신 버전인 ‘누가’와 구글 통합검색기능인 ‘인앱스’ 등을 지원한다.

조 사장은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7과 애플의 아이폰7 등 프리미엄 스마트폰이 다수 출시됐지만 LG전자는 V20에 스마트폰다운 것을 전부 담아 독특한 가치를 심으려고 애썼다”며 “고객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41.20상승 25.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