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산연 “9월 성수기에도 주택사업 경기 침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역별 주택사업경기실사지수 전망치. /자료=주택산업연구원
지역별 주택사업경기실사지수 전망치. /자료=주택산업연구원
가을 성수기인 9월에도 건설사들의 주택사업 체감경기를 나타내는 지표인 주택사업환경지수(HBSI)가 비수기인 전월과 비슷한 수준일 것으로 전망된다.

주택산업연구원(주산연)은 이달 HBSI 전망치가 전월 전망치(76.4)보다 소폭 상승한 79.8로 조사됐다고 7일 밝혔다.
하지만 8월 실적치(83.3)보다는 낮아 가을 성수기임에도 주택시장은 호조를 기대하기 어려울 것이란 전망이다.

HBSI는 주산연이 한국주택협회와 대한주택건설협회 회원사 500개 이상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를 바탕으로 작성한다. 기준치인 100을 넘어서면 주택 경기가 좋아질 것이라고 응답한 기업이 더 많다는 뜻인 데 반해 100을 밑돌면 그 반대다.

HBSI 실적은 지난 5월 100을 기록한 뒤 3개월째 하락세다. 비수기인 6~8월 실적치는 6월 89.2에서 7월 86.5, 8월 83.3을 기록했다. 9월 전망치가 8월 실적치보다 낮아 가을 성수기지만 전월의 침체 분위기는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지역별 전망치는 수도권은 80.0, 서울 106.2, 지방은 74.4다. 지방에서는 부산과 세종, 충남이 80선을 웃도는 반면 그 외 지역은 50~70대선을 유지하고 있다. 조선·해운업 기업 구조조정 여파가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울산은 9월 전망치가 59.5로 조사됐다.

분양계획 전망지수는 111.7를 기록했다. 재개발과 재건축 지수는 각각 94.3, 96.2을 기록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