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환율전망] 미국 9월 금리인상 가능성↓… 원/달러 1091원 안팎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뉴스1 DB
/자료사진=뉴스1 DB
8일 원/달러 환율은 미국 9월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 후퇴에 보합권 출발이 예상된다.

홍춘욱 키움증권 이코노미스트는 “이날 원/달러 환율은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 환율 고려 시 1개월물은 1091.0원으로 이를 반영하면 보합권 출발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홍 이코노미스트는 “원/달러 환율이 미국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 약화로 1100원을 하회했다”며 “그러나 지역 연방은행 총재들은 여전히 미국 경기와 관련해 자신감을 표해 추가 하락은 제한될 것”이라 전망했다.

이어 그는 “하지만 국제유가가 재고 감소 영향으로 장 마감 후 큰 폭으로 상승하면 원/달러 환율은 하락 압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한편 달러는 7월 구인건수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지역 연은 총재들의 매파적인 발언에 소폭 강세를 보였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