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 원/달러 1090원 기록, 연중 원화 가치 '최고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뉴스1 DB
/자료사진=뉴스1 DB
원화 가치가 연중 최고치인 1090원을 기록했다. 지난 7일 서울외 환시장에서 1달러 당 원화의 가치는 전 거래일보다 15.2원(1.38%) 오른 109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원화가치는 장 중 한때 1089.7원까지 올랐다. 지난달 10일 1년 2개월 만에 1090원대에 진입했던 원화 가치는 지난달 16일(1092.2원) 이후 1100원대를 유지해 왔다. 경제 지표 부진으로 미국의 9월 기준금리 인상이 지연될 가능성이 커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다시 1090원대로 올라섰다.

최근 발표된 미국 경기 지표는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8월 미국의 ISM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I)는 51.4로 7월의 55.5보다 낮아졌다. 이는 시장 예상치(55)를 밑도는 것으로 2010년 2월 이후 최저치다. 8월 미국의 비농업 부문 일자리 증가(15만1000명)도 예상치(18만명)를 밑돌았다.

시장에서는 오는 20~21일 열리는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기준금리 동결 결정이 내려질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 우세하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1.49상승 6.5309:30 06/18
  • 코스닥 : 1010.43상승 6.7109:30 06/18
  • 원달러 : 1131.70상승 1.309:30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09:30 06/18
  • 금 : 72.35하락 0.4309:30 06/18
  • [머니S포토] 제20차 일자리위원회, 한자리에 모인 정부·노동·재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제20차 일자리위원회, 한자리에 모인 정부·노동·재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