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마포 민주당'과 통합… '민주당'으로 다시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오전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 해공 신익희 선생 생가를 김민석 민주당 대표와 둘러보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오전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 해공 신익희 선생 생가를 김민석 민주당 대표와 둘러보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기자

더불어민주당과 김민석 전 의원이 이끄는 원외정당인 ‘마포 민주당’이 18일 합당을 결정했다. 이를 통해 더불어민주당은 다시 ‘민주당’ 당명을 쓸 수 있게 됐다.

양당 통합 논의는 지난 9일 추 대표와 김 대표가 국회에서 회동한 이후 급물살을 탄 것으로 보인다. 당시 추 대표는 ‘60년 야당의 적통을 잇는 것은 민주당’이라고 강조해온 김 대표와 국회에서 만나 통합의 물꼬를 튼 바 있다.

민주당은 지난 2014년 새정치민주연합(현 더민주)이 만들어질 때 ‘민주당’의 정통성을 이어가겠다며 만들어진 원외정당이다. 마포에 당사가 있어 흔히 ‘마포 민주당’으로 불린다.

앞으로 더민주의 영문명은 ‘The Minjoo Party of Korea’에서 ‘Democratic Party of Korea’로 바뀔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