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 지진' 괴담 일축, 기상청 "지진은 현대과학으로 예측할 수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4일 지진. /자료=기상청 트위터 캡처
24일 지진. /자료=기상청 트위터 캡처

24일 지진이 발생할 것이라는 괴담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최근 SNS를 통해 일본 지진 감지 프로그램에서 예측한 것을 바탕으로 오는 24일, 규모 7.0의 지진이 일어난다는 지진 괴담이 돌고 있다.

이에 기상청은 오늘(22일) 트위터를 통해 24일 지진설을 강력 부인했다.

기상청은 "온라인에서 지진발생에 대한 근거없는 루머가 확산되고 있다"며 "아시다시피 지진은 현대과학으로 미리 예측할 수 없다"고 언급했다.

이어 "9월24일 강한 지진이 발생할 것이라는 내용으로 확산되고 있는 지진 예측 그래프는 일본 기상당국이나 연구소가 아닌 블로그를 운영하는 개인이 만들어낸 것에 불과하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자연재해에 방심해도 안되지만 이유없는 불안감을 조성하는 것도 안된다"고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8.86상승 12.6712:56 06/24
  • 코스닥 : 1014.19하락 2.2712:56 06/24
  • 원달러 : 1135.50하락 2.212:56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2:56 06/24
  • 금 : 73.43상승 0.9112:56 06/24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회 환노위 회의 주재하는 송옥주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부동산 전수조사 압박' 윤호중 "생선도 머리부터 썩기 마련"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