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속 일삼는 영종-인천대교, ‘구간 과속단속 시스템’ 도입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대교. /사진=뉴시스 DB
인천대교. /사진=뉴시스 DB
인천국제공항으로 가는 첫 관문이자 바다와 연결된 영종대교, 인천대교에 다음 달부터 순차적으로 ‘구간 과속단속 시스템’이 도입된다. 특정 지점 간 차량 평균속도를 계산, 과속 여부를 판정해 과속 차량을 단속하기 위함이다.

23일 인천지방경찰청에 따르면 하루 평균 7만5000여대의 차량이 이용하는 영종대교(길이 4.42km·왕복 8차로)에 지난 7월부터 교량 양쪽 끝 육지 부분에 구간단속 카메라 16대를 설치 중이다.

국내에서 가장 긴 교량으로 하루 평균 4만여대의 차량이 통행하는 인천대교(길이 21.38km·왕복 6차로) 역시 연말까지 교량 진·출입로에 감시카메라 12대를 설치해 내년부터 구간단속에 들어갈 계획이다.

경찰이 이곳에서 구간단속에 나서는 것은 평소 강풍이 자주 부는 데다 짙은 안개가 끼어 사고 위험성이 높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이들 교량에서 제한속도(시속 100km)를 무시한 채 과속을 일삼는 차량들이 많아 구간 과속단속 시스템을 도입해 교통사고 예방에 나섰다는 것이 경찰 측의 설명이다.

한편 경찰청은 현재 서해안고속도로 서해대교, 통일로, 미시령 관통도로 등을 포함해 전국 고속도로 43곳에 구간단속 카메라를 설치해 운영 중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8.40하락 81.2909:47 02/26
  • 코스닥 : 910.87하락 25.3409:47 02/26
  • 원달러 : 1120.60상승 12.809:47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09:47 02/26
  • 금 : 65.39상승 2.509:47 02/26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가덕신공항특별법·의료법 개정안 처리 앞둔 국회 법사위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