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보는 그림뉴스] 청소년, 책 읽지 못하는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래픽=강혜원
/그래픽=강혜원

청소년 독서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중고생 월 평균 독서량은 2.65권으로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발표한 성인 평균 독서량보다 약 3.5배 이상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의복기업 형지엘리트의 교복 브랜드인 ‘엘리트’가 지난 8월 15일부터 24일까지 10일간 중고생 16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월 평균 독서량’을 묻는 질문에 56%가 ‘2~9권’으로 답해 가장 많았다. ‘1권’이 32%로 뒤를 이었으며 ‘1권도 읽지 않는다’고 답한 비율도 7%나 됐다. ‘10권 이상 읽는다’는 응답도 5%로 나타났다. 중고생들의 평균 독서량은 2.65권으로 조사됐다.

‘책을 읽지 못하는 이유’로는 ‘시간이 부족해서’, ‘독서를 좋아하지 않아서’, ‘수업이 끝나면 피곤해서’, ‘읽는 것이 지루해서’ 등의 대답이 조사됐다.

반면 ‘책을 읽는 이유(복수응답)’로는 ‘교양과 지식 습득’이 46%로 가장 많았으며, ‘다양한 관심 분야 간접 경험’이라는 응답이 37%로 뒤를 이었다. ‘독서를 좋아해서’라는 응답도 31%나 됐으며, 이밖에 ‘성적향상’ 23%, ‘진로탐색’ 18%로 조사됐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3.64상승 31.9315:32 02/08
  • 코스닥 : 779.98상승 7.1915:32 02/08
  • 원달러 : 1260.10상승 4.815:32 02/08
  • 두바이유 : 80.46상승 2.115:32 02/08
  • 금 : 1884.80상승 5.315:32 02/08
  • [머니S포토] 대장동 첫 선고 김만배 무죄, 곽상도·남욱 '불법 정치자금' 및 공여에 각각 벌금형
  • [머니S포토] 연애대전 김옥빈 "내 필모그래피 중 가장 밝은 캐릭터"
  • [머니S포토]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주역들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난방비' 급등, 여·야 격돌
  • [머니S포토] 대장동 첫 선고 김만배 무죄, 곽상도·남욱 '불법 정치자금' 및 공여에 각각 벌금형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