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라왕, 1억원대 사기 혐의로 불구속 입건… 미화원 출신 100억원대 자산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빌라왕. /자료사진-뉴시스
빌라왕. /자료사진-뉴시스

'빌라왕'으로 불리는 미화원 출신 건설업체 대표 A씨(49)가 사기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빌라왕 A씨는 100억원대 부동산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늘(29일) 서울강남경찰서는 A씨를 사기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앞서 B씨 등 2명은 A씨를 상대로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B씨 등을 상대로 "경매, 웨딩 뷔페 사업에 투자해 100일 뒤 20%의 수익을 안겨 주겠다"고 속여 총 1억6000만원을 가로챈 혐의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투자를 하다가 차질이 생겼을 뿐"이라며 "속이려는 의도는 없었다"고 범행을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초기라 사기 혐의가 뚜렷한지는 더 기다려 봐야 한다"며 "필요하다면 대질신문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