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뱅크, '1호 인터넷은행' 본인가 신청… 연내 출범 예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뱅크 준비법인/사진=K뱅크
K뱅크 준비법인/사진=K뱅크

K뱅크 준비법인이 30일 인터넷전문은행 본인가 신청서를 제출했다. 금융위원회는 금융감독원의 심사를 거쳐 K뱅크의 본인가 여부를 올해 안에 결정할 계획이다.

금감원은 자본금 및 자금조달방안, 대주주 및 주주구성계획, 사업계획, 임원, 인력·영업시설·전산체계 및 물적설비 등 법상 인가심사 요건 충족여부를 심사하고 실지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금감원은 관련부서 합동으로 '인가심사 TF' 및 '실지조사반'을 운영할 계획이다.

K뱅크는 본인가 이후 올해 안에 영업개시를 목표로 은행 설립을 진행 중이다. 카카오뱅크는 오는 11월~12월 안에 본인가 신청을 목표로 설립 작업을 벌이고 있다.

금융위원회 관계자는 "혁신적인 IT기업이 인터넷은행을 주도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산업자본이 은행자본을 4% 이상 갖지 못하도록 제한하는 은산분리법 입법 마련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3.37상승 10.8411:16 12/01
  • 코스닥 : 742.43상승 12.8911:16 12/01
  • 원달러 : 1301.50하락 17.311:16 12/01
  • 두바이유 : 80.44하락 0.5211:16 12/01
  • 금 : 1759.90하락 3.811:16 12/01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서울교통공사 6년만에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역시 다음달 2일 예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관련 업체 방문한 국토부 원희룡
  • [머니S포토] 전국 덮친 한파…'종일 영하권'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