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O] 렌털 사업재편 '매직' 통할까

Last Week CEO Hot /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네트웍스가 국내 3위 생활가전 제조·렌털기업인 동양매직의 주인이 됐다. 지난 4월 17년 만에 경영에 복귀한 최신원 회장의 첫 작품이다. 기존 카라이프사업과의 시너지를 통해 렌털사업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사진제공=SK네트웍스
/사진제공=SK네트웍스

지난달 27일 열린 동양매직 매각 본입찰에서 SK네트웍스는 6100억원대를 써내 현대홈쇼핑, AJ네트웍스, 유니드, 스틱인베스트먼트 컨소시엄 등 경쟁자를 제치고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이변이 없는 한 이달 중순 최종계약을 체결할 것으로 예상된다. 

동양매직은 영업이익률이 10%에 육박하는 알짜 회사다. 지난해 매출 3903억원, 영업이익 383억원을 기록했다. 반면 SK네트웍스는 매출 20조3558억원, 영업이익 1916억원을 기록해 영업이익률이 1%도 안됐다. 덩치는 크지만 알맹이가 없었던 셈이다.  

4년 연속 매출과 이익이 감소해 신성장동력을 찾던 SK네트웍스가 렌털시장의 전망을 밝게 보고 통 큰 베팅을 한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 렌털시장은 최근 5년 새 규모가 5조원이상 커졌을 정도로 급성장 중이다. 

업계 관계자는 “최신원 회장이 면세사업과 렌털사업을 미래먹거리로 지목하고 선택과 집중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 실적이 부진한 패션사업 매각 등 기존 사업재편에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본 기사는 <머니S>(www.moneys.news) 제456호에 실린 기사입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7.83상승 40.6914:00 08/04
  • 코스닥 : 1045.71상승 9.614:00 08/04
  • 원달러 : 1143.80하락 4.514:00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4:00 08/04
  • 금 : 71.88하락 1.414:00 08/04
  • [머니S포토] 거리두기 4단계, 썰렁한 해수욕장
  • [머니S포토] 부동산 공약 발표한 이낙연 "서울공항 이전, 고품질 공공아파트 공급"
  • [머니S포토] 與 최고위, 자리 착석하는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이준석 대표 주재 국민의힘 신임 시·도당위원장회의
  • [머니S포토] 거리두기 4단계, 썰렁한 해수욕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