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기자회견] 이관순 사장 “의도적 지연 공시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무티닙' 기술수출 취소 간담회 하는 이관순 한미약품 사장. /사진=뉴시스
'올무티닙' 기술수출 취소 간담회 하는 이관순 한미약품 사장. /사진=뉴시스
한미약품이 기술수출 관련 계약 성사와 해지 소식을 연이어 공시하면서 투자자에게 손해를 입혔다는 의혹에 “의도적으로 지연 공시한 것은 아니다”고 해명했다.

이관순 한미약품 사장은 2일 오전 서울 송파구 한미약품 본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베링거잉겔하임의 계약 해지 통보는 29일 오후 7시6분 이메일로 통보를 받았다"며 "공시가 지연된 것은 절차에 따라 승인을 밟느라 늦어졌기 때문이지 다른 이유가 있어 지연된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앞서 한미약품은 오전 29일 장 마감 후 다국적제약사 제네틱에 1조원대 기술 수출을 한다는 호재성 공시를 한 뒤, 30일 장 시작 30분 후 베링거잉겔하임이 폐암 신약 개발을 중단했다는 악재성 공시를 낸 것에 대해 '모럴해저드(도덕적 해이)'라는 비판을 받고 있다.

그는 "전자공시시스템은 회사 담당자가 입력하고 이 사실을 증권거래소 담당자가 검토해 승인한 뒤 공시되는데 승인 과정에서 지난해 공시에 대한 정정 공시라 면밀 조사 후 하게 돼 있다"며 "신속을 요하는 건인 것은 알고 있었지만 증권거래소 공시 담당자와 자료를 검토하는 과정에서 해지 기술 수출 규모가 지난해 공시와 차이가 있어 이 갭을 설명하는 과정에서 오전 9시20분 공시를 하게됐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487.21하락 16.2510:33 08/10
  • 코스닥 : 826.01하락 7.6410:33 08/10
  • 원달러 : 1308.60상승 410:33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0:33 08/10
  • 금 : 1812.30상승 7.110:33 08/10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주호영 비대위 "이준석 다각도로 접촉 노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