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오공, "‘터닝메카드 2016 테이머 챔피언십’ 2만여명 참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오공, "‘터닝메카드 2016 테이머 챔피언십’ 2만여명 참가"
‘터닝메카드 2016 테이머 챔피언십’에 대회 참가자를 포함한 가족들과 당일 방문객 등 총 2만여명의 인파가 몰렸다.

놀이문화기업 손오공에 따르면 10월 2일 코엑스에서 개최한 ‘터닝메카드 2016 테이머 챔피언십’ 현장에 전국 마트대회 4강 진출자들과 사전 접수자 2,400명, 현장 접수자 500명 등 총 2900여명의 가족이 자리를 함께 했다.

특히 올해는 배틀 대회의 참가자를 어린이에서 가족단위로 확대해 보호자와 아이가 한 팀이 되어 참여하는 ‘가족 대항전’으로 진행되었으며, 레드홀 리그(미취학) 우승은 공지환(7세)어린이 가족, 블루랜드 리그(초등학교) 우승은 최유진(9세) 어린이 가족이 차지했다.

손오공은 각 리그별 우승자에게 장학금 50만원과 터닝메카드 완구 40종을 수여했으며, 2등에게는 장학금 30만원과 완구 20종, 3등에게는 장학금 20만원과 완구 15종, 4등에게는 장학금 10만원 완구 10종을 각각 수여했다. 또한, 대회 참가자 전원에게 터닝카와 메카드를 효율적으로 수납 및 관리할 수 있는 ‘멀티캐리어10’을 선물로 증정했다.

손오공 김종완 대표이사는 “아이들이 또래 친구들뿐 아니라 부모와 함께 체험하면서 정서적으로 교류하고 소통하는 놀이문화를 만들고자, 손오공은 2002년 탑블레이드 전국대회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수많은 대회를 개최해 왔다”며 “아이들은 놀이를 통해 발달하고 성장한다. 놀이의 중요성을 잘 아는 만큼 손오공은 단순히 완구만 판매하는 기업이 아닌 새로운 놀이문화를 만드는 기업으로 계속해서 나아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대회장에는 터닝메카드 신제품인 ‘메카드W 레이더’를 시연하는 부스가 마련되었다. ‘메카드W 레이더’는 메카드를 스캔하는 최첨단 게임기로 뒷면에 카드를 대면 카드와 터닝카의 정보가 레이더에 자동으로 인식 및 등록된다. 등록된 카드를 통해 혼자서 자유롭게 배틀을 연습하거나 주위에 있는 다른 테이머와 함께 배틀을 즐길 수 있다.

<이미지제공=손오공>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4.06하락 10.3612:05 07/26
  • 코스닥 : 1056.28상승 0.7812:05 07/26
  • 원달러 : 1152.60상승 1.812:05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2:05 07/26
  • 금 : 72.25상승 0.8212:05 07/26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 [머니S포토] 서욱 장관 "청해부대 장병 백신 접종에 관심·노력 부족"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