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안타증권, '선강퉁 가이드 북' 발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S(유안타증권 제공)
/사진=머니S(유안타증권 제공)
유안타증권은 4일 중국 선강퉁 주식투자를 위한 투자 지침서 <선강퉁 가이드 북>을 발간했다.

선강퉁 가이드 북은 2014년 발간한 <후강퉁 가이드 북>에 이은 중국 투자 필독서로 선강퉁 100대 기업 개요와 국내 기업과의 비교 분석 자료로 구성돼 심천거래소에 상장된 주요 업종 및 기업에 대한 구체적 정보를 제공한다.

첨단산업과 성장성 높은 기업이 즐비한 선전거래소의 특성에 맞춰 한국 유안타증권의 기업분석 애널리스트가 직접 참여해 화학·자동차·바이오·항공기·게임 등 주요 15개 업종에 대한 분석자료를 집필했다. 또한 업종별 주요기업 분석자료는 그동안 국내 투자자들에게는 다소 생소한 기업들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차별적인 투자포인트를 제공한다.

이 가이드북은 유안타증권 상해, 홍콩, 대만 리서치센터의 현지 애널리스트와 한국 애널리스트 등 총 100여명의 유안타금융그룹 아시아 네트워크가 협업해 독자적인 역량으로 제작했다. 가이드북 발간 이후에도 주식시장은 물론 업종 및 개별 종목에 대한 대만, 상해, 홍콩 등 현지 애널리스트의 신속하고 정확한 분석 리포트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할 예정이다.

‘중국 시장 Q&A’ 코너에서는 중국시장에서 통용되는 주요 용어와 경제지표 등을 명쾌하게 설명해 초보 투자자도 중국 주식시장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유안타증권 박기현 리서치센터장은 “올바른 투자를 위해 선강퉁 투자에 앞서 심천증시의 특징과 업종 및 기업에 대한 정보를 미리 학습해야 한다”며 “선강퉁 가이드 북은 선전증시에 상장된 IT, 경기소비재, 헬스케어 등 고성장 기업에 대한 차별화된 분석자료와 투자정보를 담아 선강퉁 투자에 매우 유용한 지침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안타증권은 선강퉁 시행에 앞서 오는 7일에 ‘선강퉁 종목 시세 조회 서비스’를 개시한다. 선강퉁 거래 대상 종목으로 예상되는 800여 종목을 비롯해 총 1200여 종목에 대한 시세를 국내 투자자에게 선제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3.79상승 1.5618:01 07/23
  • 금 : 71.43상승 2.76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