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미약품 사태 여파, '제약업종' 코스피·코스닥서 줄줄이 하락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S DB
/자료사진=머니S DB
제약·바이오주가 4일 업종 대표주인 한미약품 사태의 영향을 받아 동반 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코스피시장에서 코스피(KOSPI)200헬스케어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보다 4.61% 하락했다. 의약품업종도 3.41% 떨어졌다.

또한 종목별로는 한미약품과 한미사이언스가 각각 10.43%, 12.28% 급락한 45만5000원, 10만원에 거래됐다. JW중외제약(-9.87%), 종근당(-2.18%), 부광약품(-1.04%), 영진약품(-4.03%) 등도 줄줄이 하락세를 기록 중이다.

코스닥시장에서도 인트론바이오(-2.53), 서울제약(-1.26%) 등 제약·바이오주가 동반 하락세를 보였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23:59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23:59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23:59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23:59 08/09
  • 금 : 1812.30상승 7.123:59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