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노조 파업 9일차… 참가율, 운행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tx /사진=코레일 제공
ktx /사진=코레일 제공

철도노조의 파업이 9일차로 접어들며 파업참가율이 낮아지고 있다.

6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5일 오후 6시 기준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출근대상자 1만8345명 중 7440명(40.6%)이 파업에 참가했다.

누적 파업 참가자는 7689명이며 복귀인원은 전날보다 27명 늘어난 249명(3.2%)이다. 직위해제된 인원은 145명(1.9%)로 그대로다.

철도운행률은 평상시의 82.3%로 나타났다. 전날 83.8%보다 줄었다. 5일엔 KTX(91.8%), 수도권 전철(91.0%), 새마을·무궁화(57.7%), 화물열차(41.4%)가 감축 운행했다.

코레일 측은 제18호 태풍 '차바' 영향으로 단전과 선로침수 등의 사유로 KTX 53개 열차 등 총 98개 열차가 운휴 또는 지연 운행 중이라고 밝혔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4.26하락 21.1614:11 07/04
  • 코스닥 : 716.98하락 12.514:11 07/04
  • 원달러 : 1298.10상승 0.814:11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4:11 07/04
  • 금 : 1801.50하락 5.814:11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