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왕십리역, '화재신고' 지하철 운행 지연… '환풍기 먼지' 연기로 오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상왕십리역.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뉴스1
상왕십리역.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뉴스1

상왕십리역에서 화재가 났다는 신고가 접수돼 소방대원이 출동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지난 6일 밤 11시13분쯤 상왕십리역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로 소방대원들이 긴급 출동했지만 오인 신고로 확인됐다.

서울메트로에 따르면 환풍기에서 떨어지는 먼지를 연기로 오인한 신고가 있어 출동한 소방대원이 확인 결과 상왕십리역에서 발생한 화재는 없던 것으로 알려졌다.

상왕십리역 화재 신고로 운행 중이던 지하철이 멈춰서고 화재경보벨이 울리면서 지하철 운행이 6분가량 지연돼 승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서울메트로 관계자는 "화재신고가 있어 운행 중이던 열차를 정차시키고 이후 2대의 차량을 무정차 통과시켰다"며 "이후 운행은 정상적으로 이뤄졌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8.07하락 12.8615:05 09/30
  • 코스닥 : 673.30하락 1.7715:05 09/30
  • 원달러 : 1430.60하락 8.315:05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5:05 09/30
  • 금 : 1668.60하락 1.415:05 09/30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