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하 별, 드림이 동생 가졌다..."내년 4월 출산 예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가수 하하·별 부부가 둘째 아이를 가졌다.


하하와 별의 소속사 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7일 "별이 임신 4개월 째다. 내년 4월 출산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하하와 별 모두 둘째를 가져 기뻐하고 있다. 많은 분들이 축복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하하와 별은 지난 2012년 결혼식을 올렸으며, 이듬해 7월 첫째 아들 드림이를 출산했다.


사진. 별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47.80상승 5.7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