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셔 부의장 "연내 금리인상 예상하는 위원 많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탠리 피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부의장. /자료사진=머니투데이 DB
스탠리 피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부의장. /자료사진=머니투데이 DB
“대부분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위원이 연내 기준금리 인상을 예상한다.”

스탠리 피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부의장은 9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IMF 연례 총회의 주요 국제은행 세미나에 참석해 이 같이 밝혔다.

다만 그는 오는 11월과 12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 중 언제 금리를 올릴 것인지는 명확하게 밝히지 않았다.

피셔 부의장은 최근 발표된 미국의 9월 고용지표에 대해 “강화되고 있는 노동시장의 환경 변화는 계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미국 노동부에 따르면 지난달 미국의 비농업부문 신규 취업자 수는 전달보다 15만6000명 늘었다. 시장예상치인 17만5000명을 밑도는 수치다.

지난달 Fed는 FOMC를 열고 기준금리(연 0.25~0.5%) 동결을 결정했다. FOMC 의결권을 가진 10명 중 7명이 동결에 찬성했고 3명은 인상을 주장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3.24하락 24.6210:24 11/28
  • 코스닥 : 722.57하락 10.9910:24 11/28
  • 원달러 : 1337.90상승 14.210:24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0:24 11/28
  • 금 : 1754.00상승 8.410:24 11/28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투톱 '정진석·주호영'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투톱 '정진석·주호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