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40 부부 절반 이상 “배우자 실제 소득 몰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공=삼성생명 은퇴연구소
/제공=삼성생명 은퇴연구소

3040 부부의 절반 이상은 배우자의 실제 소득 및 지출을 모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삼성생명 은퇴연구소는 13일 30~40대 부부 200쌍(총 4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부부의 가계재무상태 인지 수준’ 결과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배우자의 소득이 얼마인지 알고 있냐는 질문에 3040 부부 중 남편의 81%, 부인의 91%가 알고 있다고 응답했다.

하지만 실제 소득과 비교한 결과 배우자의 월 소득을 ±5% 이내에서 정확히 알고 있는 경우는 남편의 38%, 부인의 49%에 불과했다. 

부인의 소득이 높을수록 남편은 이를 잘 모르는 경향이 있었다. 부인의 소득이 300만원을 넘는 경우 남편이 부인 소득을 정확히 알고 있는 비율은 25%에 그쳤다. 

반면 부인의 소득이 100만원 이하인 경우 부인 소득을 정확히 알고 있는 비율은 67%에 달했다.

또한 남편의 실제 소득이 중간 정도일 때 부인은 비교적 남편의 소득을 잘 알고 있었다. 남편의 소득이 200~300만원인 경우 이를 정확히 알고 있는 비율은 56%, 300~400만원인 경우 53%로 집계됐다.

다만 남편의 소득이 400만원 이상인 경우에는 이를 정확히 알고 있는 비율이 42%로 떨어졌다. 200만원 이하인 경우에도 33%에 불과했다.

가구 지출규모에 대해서는 남편의 75%, 부인의 96%가 알고 있다고 응답했으나 ±10만원 범위에서 정확하게 알고 있는 비율은 22%에 불과했다.

가구 자산에 대해서도 실제 부부 모두가 ±1000만원 범위에서 정확하게 알고 있는 비율은 37%에 그쳤다.

임한나 삼성생명 은퇴연구소 책임연구원은 "성공적인 재무관리를 위해서는 재무상태를 파악하는 것이 우선"이라며 "부부간 소통을 통해 재정상태를 점검하고, 지출 관리·부채 상환 계획을 부부가 함께 세우는 시간을 정기적으로 가지는 것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