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인순 "한선교, 유은혜 의원 '성희롱'은 여성·국민대표·국회에 대한 모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은혜 의원 한선교. 사진은 남인순 더민주  의원. /자료사진=뉴스1
유은혜 의원 한선교. 사진은 남인순 더민주 의원. /자료사진=뉴스1

남인순 더민주 의원이 유은혜 의원에게 "내가 그렇게 좋아"라고 성희롱 발언을 한 한선교 의원에 대해 비판했다. 오늘(13일) 남인순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내가 그렇게 좋아' 발언은 한선교 의원의 저열한 인식을 그대로 보여준다"고 언급했다.

이어 "여성에 대한 모욕, 국민의 대표 여성에 대한 모욕, 국민의 대표에 대한 능멸, 국회에 대한 모독이다. 아직도 남아있는 일부 남성 의원의 몰지각한 여성비하발언과 성희롱 발언 절대 묵과하지 않겠다"며 직언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남 의원은 "한선교 의원은 명백한 성희롱 발언을 당장 사죄하라. 국회의 권위를 저급한 수준으로 무시한, 무자격 의원에 대해 철저히 그 책임을 묻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더민주 여성의원 일동은 국회 윤리위원회에 한선교 의원을 제소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한선교 의원은 국회 교문위 국감에서 미르·K스포츠재단 의혹 관련 질의를 하던 중 더민주 유은혜 의원을 향해 "왜 웃어요. 내가 그렇게 좋아. 웃지마세요"라고 지적했다.

유은혜 의원의 거듭된 사과 요구에 한 의원은 "그렇게 느꼈다면 미안하게 생각한다. 왜곡하진 말라"고 말했다.

이에 유은혜 의원은 성명서를 통해 "일부 남성 국회의원의 몰지각한 여성비하적 발언, 무의식적으로 표현되는 성희롱 발언을 묵과할 수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