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정 "데뷔작 '비스티보이즈'에서 하정우와 연기…많이 배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아정 "데뷔작 '비스티보이즈'에서 하정우와 연기…많이 배웠다"
배우 윤아정이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bnt와 함께한 이번 화보는 총 3가지 콘셉트로 진행됐다. 침대에서 진행된 첫 번째 촬영에서 그는 카키색 원피스를 입고 차분하고 따뜻한 모습을 연출해냈다. 두 번째 콘셉트에서는 트렌치코트 원피스를 입고 우아하고 가을 느낌이 물씬 풍기는 분위기를 자아냈다. 마지막 촬영에서 그는 화이트 셔츠에 캐주얼한 블랙 팬츠를 입고 시크하며 자유로운 모습을 드러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먼저 연기자의 길을 걷게 된 계기에 대한 질문에 윤아정은 “그전엔 정확한 꿈이 없었는데 고등학교 때 연극을 하면서 배우를 꿈꾸게 됐다. 그래서 연기를 배워야겠다는 마음을 먹고 서울로 대학을 진학했다”고 답했다.

그리고 영화 ‘비스티 보이즈’로 데뷔를 한 소감에 대해 “그때 당시는 데뷔도 하지 못한 신인이었다. 운 좋게 선배님들과 함께 촬영할 수 있어 영광이었고 대부분 하정우와 함께 찍었는데 배울 것들이 많았다”고 답했다.

연기자라면 무시할 수 없는 부분이 감독님과의 호흡. 이에 대해 “나는 이런 부분에 있어서 운이 좋은 사람이다. 신인이었을 때부터 함부로 말하거나 혼을 내는 감독님은 없었던 것 같다”고 솔직한 답변을 꺼내놓았다.

작품 활동을 하지 않는 쉬는 기간엔 혼자 여행을 즐기기도 한다는 그. 특히 배우는 것을 좋아해 작년에는 스쿠버다이빙 자격증을 땄다고 말했다. 이어 본인만의 촬영 중 체력 관리법으로 “잘 먹고 잘 자는 것. 그리고 내 마음을 잘 다스리고 순화하려 노력한다”고 털어놨다.
윤아정 "데뷔작 '비스티보이즈'에서 하정우와 연기…많이 배웠다"
한편 함께 연기해보고 싶은 배우에 대한 질문에 “배두나 선배. 그의 행보를 보면 늘 도전하고 크든 작든 따지는 것 없이 모든 연기를 열심히 한다. 함께 연기해보고 싶다”고 털어놨다.

<이미지제공=레인보우 미디어>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3.83하락 3.6913:08 04/23
  • 코스닥 : 1024.84하락 0.8713:08 04/23
  • 원달러 : 1119.50상승 2.213:08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3:08 04/23
  • 금 : 62.25하락 1.4613:08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