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SK 회장 “리더는 자기희생적으로 일해야 성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SK 주요 CEO들에게 “근본적 혁신의 방향성과 방법을 그려낼 설계 능력을 갖춘 뒤 열정적이면서 자기희생적으로 임해야 성공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최태원 회장은 지난 12일부터 2박3일간 이천 SKMS연구소에서 진행된 ‘2016 SK CEO 세미나’에서 “리더는 자신을 객관적으로 볼 수 있는 자기초월성이 있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한 최 회장은 “사업모델혁신, 자산효율화, 일하는 방식의 변화는 각각 개별적으로 진행되는 것이 아니다”라며 “CEO가 이 세가지 요소를 한방향으로 일치시키고 솔선수범해서 강하게 이끌어 달라”고 당부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 12일 이천 SKMS연구소에서 열린 2016년 SK CEO 세미나에 참석해 주력 관계사 CEO들에게 근본적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실천을 당부하고 있다. /사진=SK그룹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 12일 이천 SKMS연구소에서 열린 2016년 SK CEO 세미나에 참석해 주력 관계사 CEO들에게 근본적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실천을 당부하고 있다. /사진=SK그룹

개별 CEO의 혁신방안 발표 및 토의 형식으로 진행된 이번 세미나는 예정시간을 넘기며 토론이 진행되는 등 그 어느 때 보다 긴장감이 넘쳤으며 마지막 날에는 CEO들이 변화·혁신을 실천해 나가겠다는 각오를 밝히는 자리도 마련됐다고 SK 측은 설명했다.

SK에 따르면 이번 세미나에서 CEO들은 70년대 오일쇼크를 비롯해 IMF 사태, 글로벌 금융위기 등 숱한 외부 역경 속에서도 SK그룹이 진화·발전해 올 수 있었던 힘의 원천은 그룹의 기업문화인 ‘SKMS(SK경영관리체계)’에 있다고 보고 환경변화에 맞게 SKMS도 개정해 그룹의 핵심자산화 하자는데 합의했다.

최 회장은 세미나 마지막 날인 지난 14일 ‘SKMS 진화·발전 과제’와 관련해 “더 큰 행복을 만들기 위해서는 높은 의욕수준을 바탕으로 기존의 관행을 깨고 과감하게 실행하는 패기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개정 SKMS에서는 이 패기를 리더와 구성원이 갖추고 솔선수범해야 할 자질로 규정했으며 패기를 갖추고 사회전체의 행복을 더욱 키워나가도록 하자”고 강조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