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계 원로’ 윤병철 하나은행 초대 회장 별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윤병철 하나은행 초대 회장이 14일 밤 별세했다. 향년 79세.

고인이 된 윤병철씨는 1937년 경남 거제에서 태어나 부산대 법학과를 졸업한 후 1960년 농협은행에 입행했다.

이후 한국개발금융 부사장, 한국투자증권 사장·회장, 하나경제연구소 회장, 하나은행 초대 은행장 및 초대 회장을 역임했다.

이어 한국기업메세나협의회 회장, 국무총리 정책자문위원회 부위원장, 우리금융지주 회장, 한국 FP협회 회장 등을 지냈다. 

유족으로는 부인 이정희씨와 재영·혜원·혜경·혜준씨 등 1남3녀가 있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31호실. 발인은 18일 오전 9시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0.66하락 213:13 01/20
  • 코스닥 : 977.31상승 19.5613:13 01/20
  • 원달러 : 1099.40하락 3.513:13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3:13 01/20
  • 금 : 55.19상승 113:13 01/20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 [머니S포토] 文정부 3개부처 개각…문체부 박양우 후임 '황희' 재선 의원 내정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비은행권 대상 외화유동성 모니터링 지표 도입"
  • [머니S포토] 환경 장관 후보 청문회 참석한 '한정애'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