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나가사키’ 신규취항… 국적항공사 중 단독운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에어서울, ‘나가사키’ 신규취항… 국적항공사 중 단독운항

에어서울이 18일 일본 나가사키에 신규 취항했다.

지난 7일 일본 다카마쓰로 국제선을 첫 취항한 에어서울은 지난 8일 일본 시즈오카와 캄보디아 씨엠립 취항에 이어, 이날 인천-나가사키 노선의 첫 편을 띄웠다. 인천-나가사키 노선은 매주 ‘화‧수‧금‧일’ 주 4회 운항한다.

에어서울 측은 나가사키는 아시아나항공으로부터‘ 인수한 노선이 아닌, 에어서울이 신규로 취항하는 도시라고 강조했다. 국적 항공사 중 에어서울만 단독으로 운항한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지난해 11월 이후로 나가사키 노선을 운항하는 항공편이 없던 만큼, 에어서울의 나가사키 취항으로 인해 고객들의 편리성이 증대되고 한일 양국간 교류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나가사키는 중세 네덜란드를 일본 속에 옮겨놓은 듯한 ‘하우스텐보스’를 비롯해 해양 스포츠의 메카로 알려진 ‘이키 섬’, 유황온천으로 유명한 ‘운젠온천’ 등 유수한 관광지를 다수 보유하고 있다.

에어서울은 이어서 오는 20일 히로시마, 22일은 마카오, 23일은 요나고, 31일은 도야마 등에 신규취항한다. 이어 다음달 28일 우베에 취항하며 에어서울은 올해 총 4개 국가, 10개 도시를 이을 예정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8:03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8:03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8:03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8
  • 금 : 66.37상승 3.2618:03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