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 출시 2년만에 이용자 1300만 확보… '생활 속 핀테크' 실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카카오
/자료사진=카카오

카카오가 카카오페이 출시 2주년을 기념하는 인포그래픽을 공개했다.

카카오는 18일 출시 2년만에 1300만 이용자를 확보했다면서 카카오페이가 어떻게 사용되고 있는지에 대한 통계치를 공개했다.

우선 오전 시간대에 가장 많은 이용률을 기록한 서비스는 ‘카카오페이 청구서’ 다. 카카오톡에서 전기, 가스 요금을 확인·납부할 수 있는 ‘청구서’는 오전 9시에서 오후 12시 사이 가장 높은 이용률을 기록했다. 카카오는 신용카드 대금, 보험료, 지방세, 아파트관리비 등의 납부 기능을 연내 추가할 계획이다.

카카오톡 대화창에서 계좌번호 입력 없이 돈을 주고받는 ‘카카오페이 송금’은 점심시간인 12시부터 오후 3시 사이에 가장 높은 이용률을 기록했다. 특히 김영란법 시행으로 더치페이 문화가 사회적 트렌드로 자리 잡으면서 이용자들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쇼핑, 주유, 여행, 뷰티 등 다양한 멤버십 포인트를 하나의 바코드로 통합해 적립·사용하는 ‘카카오페이 멤버십’ 서비스는 일과를 마친후 귀가하는 오후 5시에서 7시 사이에 편의점, 마트 등 생활용품 판매 가맹점에서 가장 많은 이용률을 기록했다.

최근 누적결제금액 1조원을 돌파한 ‘카카오페이 간편결제’는 저녁시간인 오후 8시에서 10시 사이에 가장 높은 이용률을 기록했다. 특히 해당 시간 배달 서비스와 쇼핑몰 가맹점에서 가장 활발한 결제가 이뤄졌다.

카카오 류영준 핀테크사업총괄 부사장은 “국내 최초의 간편결제 서비스로 출발한 카카오페이가 2년여 만에 고객의 다양한 생활 속 니즈를 해소해 줄 수 있는 종합 핀테크 브랜드로 성장해 무척 기쁘다”며 “서비스의 성장과 함께 카카오페이 제휴카드 발급수도 100만장을 넘는 등 카카오페이에 대한 고객분들의 관심과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편리하고 완성도 높은 핀테크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