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파리 다녀올게요...'아수라' 파리한국영화제 초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정우성이 영화 '아수라'의 김성수 감독과 파리행 비행기에 오른다.


18일 파리한국영화제 측에 따르면 정우성과 김성수 감독은 오는 25일 개막하는 '제11회 파리한국영화제'에 초청됐다.


이번 '파리한국영화제'에서는 한국 최고의 화제작을 소개하는 에벤느망 섹션에서 '아수라'를 상영할 예정이다. 


또한 '파리한국영화제'는 개막작을 '터널'로 선정했으며, 다양한 한국 영화를 조망해보는 페이사쥬 섹션에 '비밀은 없다' 이경미 감독과 '공부의 나라' 스티븐 두트(Steven Dhoedt) 감독, 한국영화를 이끌어갈 신예 감독의 작품을 발굴하는 포트레 섹션으로 '우리들'의 윤가은 감독, 플라이아시아나(FlyAsiana) 단편상을 수상한 최수진 감독, 폐막작은 '최악의 하루' 김종관 감독을 초대했다.


한편, '파리한국영화제'는 2006년에 시작돼 올해로 11회를 맞았다. 매년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며 오는 25일부터 내달 1일까지 8일간 진행된다.


사진. 정우성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8:03 02/26
  • 금 : 65.39상승 2.5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