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완선 폭로, 김국진 강수지 "도둑이 제발 저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김완선이 김국진-강수지 치와와커플을 이어주려다 포기했던 사연을 공개한다.


MBC ‘라디오스타’ 측은 19일 ‘불타는 라스’ 특집으로 강수지-김완선-박수홍-김수용이 출연한다고 밝혔다.


예능 '불타는 청춘'에서 김국진과 강수지와 함께 출연하는 김완선은 "두 사람을 사적으로 만나보라고 계속 권유하던 때에 뜨악한 표정을 둘 다 짓더라고요”라며 어느 순간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기 시작한 두 사람에 큐피드 역할을 그만뒀다고 전했다.


이에 당시 김국진과 강수지가 ‘뜨악’한 표정을 지을 수밖에 없었던 속마음까지 공개했다.


또 김완선의 제보와 더불어 4MC와 게스트들은 김국진-강수지의 20년 전 인연부터 현재 모습까지 각종 제보와 질문을 했는데, 강수지가 솔직하게 모두 다 대답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김완선은 박수홍과 즉석 러브라인을 형성하며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두 사람은 공개된 스틸처럼 손깍지를 끼는 등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졌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규현 4MC가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토크쇼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