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터널 사고, 수마 할퀸 뒤 '화마'… 화물차 화재로 교통정체 가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창원터널 사고. /사지=부산교통정보서비스센터 트위터 캡처
창원터널 사고. /사지=부산교통정보서비스센터 트위터 캡처

창원터널 사고로 도로가 정체되고 있다. 오늘(19일) 창원터널 안에서 화물차에 화재가 나는 사고가 발생해 운전자 등 1000여명이 대피하는 일이 있었다.

이날 사고는 오후 1시45분쯤 경남 창원시 소재 창원터널에서 창원방향으로 운행하던 2.5톤 트럭에 화재가 나며 발생했다. 소방당국이 출동해 화재를 진압했으며 터널 내 운전자 등 1000여명이 긴급대피했다. 화재에 따른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창원터널은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불모산동과 김해시 대청동을 잇는 길이 2345m의 왕복 4차로 터널로, 교통수요가 많아 상습 정체구간으로 유명한 곳이다.

또 최근 태풍 차바로 산사태가 발생하면서 김해~창원터널 간 왕복4차로 가운데 일부 통행 제한이 이뤄지고 있어 정체현상이 더 심해질 것으로 보인다. 해당 구간은 복구공사를 벌여 오는 21일 완전 개통될 예정이다. 부산교통정보서비스센터는 트위터를 통해 화재 후 정체현상을 공지하기도 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9.25상승 0.5418:01 12/04
  • 금 : 49.04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